HOME > 영동안내 > 영동의 볼거리
기사검색 :
기암괴석의 천태산과 천년고찰 영국사



천태산은 양산면 누교리에 위치해 있으며,  비단으로 수를 놓은 듯한 기암괴석으로 이루어진 산(해발 714.7 m)으로 밧줄을 타고 오르는 암벽 등산코스 등 여러곳의 등산로가 개설
돼 있어 가족단위 등산지로 전국에 이름난 산이다.

천태산의 등산코스는 모두 4코스로 이곳 양산면에서 약방을 경영하는 배상우씨가 다듬어 놓은 A,B,C,D코스가 바로 그것인데, 곳곳에 안내 팻말과 굵직한 밧줄이 설치돼 어린이나 초보자도 쉽게 산을 오를 수 있도록 하였다.

A코스는 천태산 최북단에서 능선을 따라 정상까지 최단거리로 이어지는 코스로 밧줄을 타고 오르면 정상까지 1시간 20분 정도 소요된다.
B코스는 A코스 남쪽 계곡길로 경사가 완만해 부녀자들이 오르기에 좋지만 주변경치나 산을 오르는 맛은 A코스만 못하다.
C코스는 영국사 남쪽 약 200미터 지점의 원각국사비 바로 뒤로 이어지는 능선 길로 중간에 구멍바위가 이색적이다.
D코스는 대게 하산코스로 많이 이용되며, 절반쯤 내려오면 경사가 완만하고 아름다운 주변경관이 한눈에 펼쳐지는 곳이다. 일단 남고개로 내려오다가 '영국사방면'이라는 팻말이 가리키는대로 하산하면 되는데, 영국사까지는 약 30분 가량이 소요된다. 일반적으로 천태산에서 가장 뛰어난 코스는 최북단의 능선을 타고 올라 정상에서 남쪽 능선을 따라 내려오는 A -> D코스를 꼽고 있는데, 암반은 오르기보다 내려가기가 어렵다는 것을 감안, 가급적 A코스로 내려오는 것은 피하는게 좋다.

천태산에는 등산 뿐만 아니라 영국사와 인근에 보물, 폭포, 천연기념물 등 귀중한 볼거리를 함께 감상할 수 있어 좋다.

이 밖에도 천태산에는 고려 공민왕이 홍건적의 난을 피해 은신하면서 옥새를 숨겨놓았다는 옥새봉과 6조가 자리잡았다는 육조골이 있어 천년고찰 영국사와 함께 역사의 향기를 간직한 곳이기도 하다.

천태산을 등산하다보면 기기묘묘한 바위와 그 사이를 흐르는 맑은 물소리가 처음 이곳을 찾는 사람들의 탄성을 자아내게 하는데, 이 천년송 역시 볼거리중의 하나로, 암벽위에 뿌리를 내리고, 천년 세월 동안 온갖 풍상을 겪으면서도 흔들림없이 자라나 보는이의 마음을 뭉클하게 한다.

-------------------------------------------------------------

영국사는 영동군 양산면 누교리 산 379번지 지륵산(일명 천태산) 동쪽 기슭에 있는 대한불교 조계종에 속한 고찰이다. 영국사는 지륵산과 주변 계곡의 경관이 좋아 양산팔경 가운데 제1경으로 잘 알려져 있다.

영국사의 창건 시기는 조선 고종 16년(1879)에 쓰여진《영국사사적문》에 樑大統元年 新羅王子圓覺國師始…….

이라는 기록이 있어 이차돈의 순교로 신라의 불교가 공인된 법흥왕 14년(527)에 원각국사가 창건하였다고 되어 있으나 시대상황이 맞지 않고 원각국사는 고려중기에 활약한 승려이기 때문에 이 기록은 신빙할 수가 없다. 단지 영국사 경내에 있는 원각국사비를 비롯한 유적 유물을 통하여 대략 고려 초기에 창건되어 오늘에 이르고 있음을 추정할 수 있다.

경내에는 대웅전과 극락전, 산신각, 요사 등의 건물과 보물 제532호인 석조부도, 보물 제533호인 삼층석탑, 보물 제434호인 원각국사비, 보물 제535호인 망탑봉 삼층석탑 그리고 지방유형문화재인 석종형부도와 원구형부도, 목조삼존불상, 동종, 법고, 영위판, 각종 불화 등이 있다.


 

 

 

 

 

영동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독자투고 | 디카갤러리 | 자료실 | 자유게시판

▦ 370-801 충북 영동군 영동읍 영동시장4길 26 (영동읍 계산리 564 번지)  ▥ 발행인 : 서진성  
▩ ☎ 043-744-2318, 744-7533  ▧ FAX 043-743-3049
Copyright ⓒ 2000.
ydnews.co.kr.  All Rights reserved. mailto : yd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