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전체기사
기사검색 :
공동주택 경량칸막이 확인
화재시 옆 세대로 대피할 수 있어

영동소방서는 공동주택 내 화재 발생 때 신속한 대피를 위해 설치되어 있는 ‘경량칸막이’를 반드시 확인해둘 것을 당부하고 있다. 경량칸막이는 얇은 석고보드로 만들어져 쉽게 부술 수 있는 구조다. 3층 이상인 아파트 등에 화재가 발생하면 옆 세대로 대피할 수 있도록 만들어 놓은 간이벽이다. 남녀노소 누구나 발로 차서 부수면 이웃집으로 대피할 수 있는 피난시설이다.


■ 2020-12-24 (목) 09:44 ( 1169 호)


 

 

 

 

 

영동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독자투고 | 디카갤러리 | 자료실 | 자유게시판

▦ 370-801 충북 영동군 영동읍 영동시장4길 26 (영동읍 계산리 564 번지)  ▥ 발행인 : 서진성  
▩ ☎ 043-744-2318, 744-7533  ▧ FAX 043-743-3049
Copyright ⓒ 2000.
ydnews.co.kr.  All Rights reserved. mailto : ydnews@naver.com